김광수 NH농협금융지주 회장, 차기 은행연합회장으로

  • 입력 2020.11.28 10:08
  • 수정 2020.11.28 10:08
차기 은행연합회장 후보로 단독 선정된 김광수 NH농협금융지주 회장

차기 은행연합회장 후보로 단독 선정된 김광수 NH농협금융지주 회장

 김광수 NH농협금융지주 회장이 내달 1일 차기 은행연합회장으로 취임하게 됐다.
 
은행연합회는 27일 총회를 열고 김광수 회장을 제14대 은행연합회장으로 선출했다고 밝혔다. 김 회장의 임기는 3년이다.
 
앞서 은행연합회 회장후보추천위원회는 지난 23일 3차 회의를 열고 김 회장을 단독 후보로 만장일치 추천한 바 있다. 이어진 이사회에서도 김 회장을 단독 후보로 선임하기로 의결했다.
 
김 회장은 1976년 광주제일고등학교, 1981년 서울대학교 경제학과를 졸업해 행시 27회로 공직에 입문했다. 이후 금융위원회 금융서비스 국장, 금융정보분석원장을 지냈으며 2018년4월부터 NH농협금융지주 회장을 맡고 있다.
 
권지예 기자 kwon.jiye@joongang.co.kr 


일간스포츠 [페이스북] [트위터] [웨이보] 바로가기

종합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