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일랜드 리솜, 버스킹 공연부터 플리마켓까지 '즐길거리' 한가득

  • 입력 2020.08.02 13:14
  • 수정 2020.08.24 15:22
겟올라잇 재즈브라스 공연

겟올라잇 재즈브라스 공연

 
새로워진 안면도 아일랜드 리솜이 그랜드 오픈과 본격적인 여름 휴가시즌을 맞아 오프닝 콘서트, 버스킹, 플리마켓 오픈 등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한다.  
 
먼저 5일 밤 8시 ‘겟올라잇’ 재즈브라스 공연을 시작으로, 8월 15일은 여성 듀오 ‘옥상달빛’과 인디밴드 나른의 공연이 펼쳐진다. 공연은 객실 테라스와 야외 잔디광장에서 거리를 두고 관람하는 언택트 콘서트로 진행되며, 유튜브를 통해 실시간으로도 시청 가능하다. 현장 관람은 누구나 가능하며 잔디광장에 거리를 두고 비치텐트 세트를 설치하고 관람객에게 선착순 무료 제공한다.  
 
비치테라스 ‘아일랜드 57’에서는 매주 금, 토 버스킹 공연을 상시 진행 중이다. 꽃지해변과 맞닿은 아일랜드 57에서는 국내 3대 일몰로 유명한 꽂지의 붉은 노을을 감상하며 칵테일, 수제맥주, 음료와 이태원 맛집 돈스파이크의 로우앤슬로우 BBQ 등을 즐길 수 있다. 공연은 오는 14일까지 진행된다.  
 
또 15일까지 꽃지해변에 위치한 야외 해변 아뜰리에에서는 플리마켓도 열린다. 지역상생을 위해 진행되는 플리마켓은 태안, 서산 지역의 지역민이 직접 참여하며 매주 다양한 지역 상품들로 꾸며진다.
 
권지예 기자 kwon.jiye@joongang.co.kr


일간스포츠 [페이스북] [트위터] [웨이보] 바로가기

종합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