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상사맨' 임시완-강소라, 무역협회 홍보대사 된다

  • 입력 2014.12.10 13:52
  • 수정 2014.12.10 13:52



'미생'의 완소 커플 임시완-강소라가 한국무역협회의 홍보대사가 된다.

두 사람은 tvN 금토극 '미생'에서 각각 장그래 안영미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치고 있다. 특히 무역회사 신입사원을 연기하며, '상사맨'들의 자긍심을 높이는데 일조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한국무역협회는 '미생' 제작에도 큰 도움을 주고 있다. 무역업계에 대한 국민적 관심 제고를 위해 미생 제작에 자문으로 참가하고 있다.

관계자는 "두 사람이 '미생'에 출연하면서 무역업계에 대한 국민적 관심이 모아졌다. 그런 점을 높게 평가해 홍보대사를 맡기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미생은 웹툰에서 큰 인기를 모은 윤태호 작가의 동명 만화가 원작으로 한다. 종합무역상사 원인터내셔널에 입사한 인턴 장그래의 이야기를 리얼하게 풀어냈다.

상사맨들의 애환을 담은 작품으러 현역에서 근무하는 상사맨들의 높은 지지를 받고 있다. 시청률도 7%대를 상회하며 높은 인기를 끌고 있다.

엄동진 기자


일간스포츠 [페이스북] [트위터] [웨이보] 바로가기

연예 많이 본 기사